유동규, 자유통일당 입당…이재명의 계양을 출마

입력
14일 전광훈 목사의 자유통일당 입당 및 출마 선언
李-유동규, '대장동 재판' 피고인-증인 관계
자유통일당 새 대표에 장경동 목사 선출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본부장. 연합뉴스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은 14일 자유통일당에 입당해 4‧10 총선 출마를 선언한다.

출마 지역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의 지역구인 인천 계양을이다. 유 전 본부장과 이 대표는 '대장동 비리' 재판에서 각각 증인과 피고인의 관계다.
 
자유통일당에 따르면 유 전 본부장은 입당 당일 총선 출마를 선언한다. 유 전 본부장의 출마에 따라 인천 계양을은 이미 출마 입장을 밝힌 원희룡 전 국토부장관이 국민의힘 후보로 나서는 등 다자 간 경쟁구도가 됐다.
 
한편 자유통일당 신임 당 대표로 장경동 대전중문교회 담임목사가 지난 8일 선출됐다. 자유통일당은 광화문 집회를 이어가고 있는 전광훈 목사(사랑제일교회)가 주축인 정당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email protected]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