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곤하면 생기는 '입술 물집'…헤르페스 바이러스 때문

입력
동일한 부위에 작은 물집 반복적으로 나타나

입술 단순포진은 HSV 1형, 성기 단순포진은 HSV 2형

접촉으로 감염…척수 근처 신경절서 잠복
◆…입술 단순포진 이미지. [사진=DB]


'단순포진'이란?

단순포진은 반복적으로 피부에 물집을 일으키는 질환으로 헤르페스(herpes)라고도 불리며, 단순 헤르페스 바이러스(herpes simplex virus)에 의해 발생한다.

단순포진의 증상은?
단순포진은 동일한 부위에 작은 물집이 반복적으로 나타나는 것으로, 주로 아래 입술에 생긴다. 간혹 성기에 물집이 생길 수도 있다. 동일한 부위에 반복해 발생하지만, 자주 재발하는 경우에는 약간씩 옆으로 이동해 발생하기도 한다.

단순포진의 증상은 단계별로 생긴다. 입술에 물집이 생기기 전에 가렵고, 따갑거나 화끈거리는 증상이 생긴다. 반복적으로 단순포진을 경험한 사람들은 이런 증상이 생기면 물집이 곧 생길 것이라는 것을 느낀다. 다음에는 피부가 붉어지며 물집이 옹기종기 생기고, 이 물집들은 터져서 헐게 된다. 이후 딱지가 생기며 보통 7~10일 정도면 딱지가 떨어지고 좋아지게 된다.

단순포진은 어떨 때 재발하나요?
단순포진의 물집은 정신적 스트레스, 피로, 생리, 강한 햇빛 노출, 상처, 레이저 시술, 미용시술 등의 다양한 요인을 심하게 받으면 재발할 수 있다.

단순포진 원인 균은 어디에 잠복해 있다가 재발하나요?
단순포진의 원인 균인 단순 헤르페스 바이러스(herpes simplex virus)는 영어의 앞 글자를 따서 HSV라고 부르기도 한다. 대개 입술 단순포진은 HSV 1형에 의해 감염되고, 성기 단순포진은 HSV 2형에 의해 감염된다.

보통 평균 1년에 한 번 정도 재발하지만, 재발하는 빈도는 사람마다 매우 다양해 더 자주 재발할 수도 있다. 그러나 시간이 갈수록 재발의 빈도나 물집의 심한 정도가 감소하는 경향이 있다.

이 균에 감염되는 경로는 접촉에 의한 것이다. 균과 접촉하게 되면 균이 피부와 점막을 뚫고 들어온 후에 피부에 있는 신경을 타고, 척수근처에 있는 신경절까지 올라가 잠복해 있는다.

피곤하거나, 자외선을 받거나, 상처가 생기면, 잠복해 있던 바이러스가 척수 신경절에서부터 다시 자라 피부에 물집이 생기게 되는 것이다. 물집이 생기기 전에 균이 신경을 타고 피부로 이동하면서 신경을 자극하기 때문에 피부가 가렵거나, 따갑거나, 화끈거리는 전구증상이 생긴다.
◆…입술에 나타난 단순 포진. [사진=질병청]


단순포진은 접촉에 의해 상대방에게 전염시킨다. 물집이 입술이나 성기에 있을 경우에는 성관계 중 접촉에 의해 파트너에게 전염시킬 수 있기 때문에, 물집이 생겨 있을 때와 물집이 없어진 후 1~2일 동안에도 성관계를 하지 않는 것이 필요하다.

단순포진의 치료는 어떻게 하나요?
현재 단순포진 치료제로 흔하게 사용하는 항바이러스 복용 약은 아시클로버(Acyclovir), 발라시클로버(Valacyclovir), 팜시클로버(famciclovir)다. 아시클로버는 장에서 흡수가 잘 되지 않아 하루에 5번을 복용해야 한다. 따라서 복용약으로는 발라시클로버 또는 팜시클로버를 사용하는 것이 더 좋다.

이 약은 하루 3번 내지 1번을 복용하여 편하고 효과가 좋다. 그러나 물집이 생기더라도, 상처를 깨끗하게 유지하고 건조한 상태를 유지하면서 관리를 잘하면 1~2 주 안에 물집이 자연적으로 치유된다. 따라서 모든 경우에 약을 복용하여 치료해야 하는 것은 아니다.

피부에 물집이 생기기 전에 전구증상이 나타났을 때, 항바이러스 약을 2일간 복용하면 피부에 물집이 생기는 것을 막을 수 있다. 이를 위해서는 피부과 전문의와 상담하여 필요한 약을 미리 처방받아 두는 것이 좋다. 그러나 물집이 생긴 후에는 먹는 약이나, 바르는 항바이러스 연고는 거의 효과가 없다.
◆…단순 포진 요약. [자료=질병청]


[자료=질병관리청 국가건강정보포털 이달의 건강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