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 재운다며 요람 대신 오븐에" 美서 아이 사망

입력

아이를 잠 재운다며 실수로 요람 대신 오븐에 넣어 숨지는 사건이 미국에서 발생했습니다.

10일 (현지시간) 미국 미주리주의 검찰 등에 따르면 캔사스시티의 한 엄마가 아기의 낮잠을 재우면서 실수로 아기를 오븐에 넣는 바람에 숨졌습니다.

마리아 토머스란 이름의 이 주부는 아동학대와 아동복지법 위반으로 기소됐습니다.

경찰은 전날 저녁 아기가 숨을 쉬지 않는다는 신고 전화를 받고 출동해 현장에서 숨져 있는 아동을 발견했습니다.

경찰 기록에는 아기의 사망 추정 원인이 화상으로 기재돼 있었습니다.

경찰에 신고한 한 목격자는 이 엄마가 "아기를 낮잠을 재우기 위해 요람에 넣는 다는 것이 실수로 오븐 안에 넣었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지 잭슨 카운티의 진 피터스 베이커 검사는 "이런 특수한 범죄에 대해서는 우리가 믿는 사법 정의와 법적 제도에 의지해서 이를 해결할 수 밖에 없다"며 유감을 나타냈습니다.

#요람#오븐#미국#미주리주#화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