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 들지, 피곤하지” 연애는 무슨, 미혼 10명 중 6명 ‘모태솔로’.. “너보다는 나”

입력
미혼 20~30대 57.3%.. ‘연애 경험’ 없어
‘발렌타인 데이’ 앞두고 설문조사 결과
‘경제적 이유’ > ‘상대 없어’ > ‘귀찮아서’
‘성격’ 가장 중요.. 첫인상·외모 > 가치관

연애에 필요한 경제적, 시간적 자원 등이 부족해지는 탓에 미혼인 10명 중 7명이 ‘현재 연애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보였습니다.

특히나 한창 때인 20~30대는 절반 이상 연애 경험이 없는 이른바 ‘모태솔로’로 나타났고, 아예 관심 자체를 보이지 않았습니다.

이전과는 달라진 사회 양상과 더불어, 개인적인 우선순위에서 변화를 고스란히 반영한 결과로 해석됩니다.

전통적으로 연인들이 사랑을 나누고 확인하는 날인 ‘발렌타인 데이’를 앞두고, 국민들의 연애 세포가 어떤지 데이터 컨설팅기업 ㈜피앰아이가 전국 미혼남녀(20~59살) 1,174명을 대상으로 ’연애’ 관련 기획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2일 밝혔습니다.

피앰아이 제공

우선 연애 상태에 대한 답변으로 현재 ‘연애하고 있지 않다’는 응답은 75.8%로 ‘연애하고 있다’는 비율(24.2%)보다 3배 이상 높은 수치를 보였습니다.

연애 경험을 묻는 물음에 대해선 ‘지금까지 1~2회의 연애 경험이 있다’는 답이 36.9%로 가장 많았고 이어 ‘지금까지 연애 경험이 없다’(25.5%), ‘지금까지 3~4회 연애 경험이 있다‘(19.0%), ‘지금까지 5회 이상 연애 경험이 있다’(18.5%)의 순으로 답했습니다.

피앰아이 제공

특히 ‘지금까지 연애 경험이 없다’는 응답자 중 20~30대 비율이 57.3%로 과반수가 넘는데 주목했습니다.
사실상 이들에게 연애가 더 이상 주된 관심사가 아니라는 의미로 해석되는 대목입니다.
 
연애를 하지 않는 이유로는 ‘경제적 이유 때문에’(17.2%), ‘마음에 드는 상대가 없어서’(10.0%), ‘귀찮아서’(9.5%), ‘관심이 없어서’(9.0%) 등의 순으로 확인됐습니다. ‘딱히 이유가 없거나 이유를 모르겠다’는 경우도 15.8%로 높은 비율을 차지했습니다.
피앰아이 제공


마음에 드는 상대에 호감을 표시한다는 뜻의 ‘플러팅’(Flirting), 즉 이성을 향한 적극성은 어느 정도일지도 조사했습니다. ‘보통이다’란 중립적인 답이 42.1%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습니다.

성별로 보면 ‘매우 안 하는 편이다’와 ‘안 하는 편이다’라는, 플러팅에 소극적인 답변은 남성(19.9%)보다 여성(33.0%)에게서 높은 응답률을 보였습니다.

연애(고려) 때 상대방 ‘성격’을 중시하는 경우가 33.5%로 가장 비중이 높았습니다. 성별·연령으로 구분해 확인했을 때도 같았습니다. 이어 ‘첫인상·외모’(25.4%), ‘가치관’(13.6%) 등의 순서로 나타났습니다.

성별로 남성은 ‘성격’(35.6%)에 이어 ‘첫인상·외모’(29.5%), ‘가치관’(13.9%), ‘경제적 능력’(5.5%), ‘관심사·취미’(4.1%), ‘매너’(3.9%), ‘자기관리’(3.7%), ‘유머코드’(2.6%), ‘학벌’(0.8%)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피앰아이 제공

여성도 ‘성격’(33.3%), ‘첫인상·외모’(21.4%), ‘가치관’(13.3%)까지 남성과 순서가 같았고 ‘자기관리’(7.5%), ‘매너’(6.6%), ‘경제적 능력’(6.4%), ‘유머코드’(5.1%), ‘관심사·취미’(4.1%), ‘학벌’(1.8%) 등을 중시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피앰아이 측은 “연애 경험이 없는 응답자 가운데 20대와 30대가 높은 비중으로 나타난 것은, 전통적인 대인관계 형성 방식에서 벗어나 다른 형태의 사회적 상호작용이나 자아실현을 추구하는 경향이 반영된 결과”라며 “연애의 의미와 접근 방식은 시대와 함께 진화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는 결과로, 사회는 이같은 변화를 이해하며 건강한 인간관계 형성과 유지가 가능하도록 지원방향에 고민·노력해야 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조사는 피앰아이가 ‘헤이폴’을 사용해 조사했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 ±2.9% 포인트(p)입니다.